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ad62

한국전력, 온실가스 주범인 SF6가스 정제장치 개발

기사승인 2019.07.10  00:47:54

공유
default_news_ad2
ad61

- SF6가스 재활용으로 예산 절감 및 온실가스 감축

전력연구원 전경.(사진_한국전력)

[시사매거진/광주전남=송상교 기자]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은 “폐기된 개폐기·변압기에서 나오는 SF6가스를 회수하여 재사용하는 『SF6가스 정제장치』를 개발했다.”고 9일 밝혔다.

개폐기, 변압기의 절연(絶緣)용도로 활용되는 SF6가스는 지구온난화 지수가 이산화탄소의 23,900배나 되는 온실가스로서, 전력설비 폐기시 SF6가스가 대기에 누출될 경우 지구온난화에 영향이 크다.

이에 따라 한전 전력연구원은 온실가스 감축에 기여하고자 ‘16년부터 SF6가스 감축기술 개발에 착수하여 SF6 분석·정제·분해기술 개발을 해오고 있으며, SF6 정제장치는 ’19년 6월에 기술개발을 완료했다. 

『SF6가스 정제장치』는 영하 100도씨에서 SF6가스는 고체로, 기타 가스는 기체로 존재하는 특성을 이용하여 기체를 배출시킴으로써 고순도의 SF6가스만 회수하여 이를 전력설비에 재활용할 수 있는 기술이다. 

한국전력 관계자는“연간 10톤 분량으로 폐기되는 전력설비에서 SF6가스를 회수하여 정제하고 재사용하면 SF6가스 구입예산 절감뿐만 아니라 온실가스 감축에도 효과가 클 것”이라고 밝혔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송상교 기자 sklove77@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60
ad59
ad58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7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5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