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ad62

제주관광공사, 일본 젊은층 겨냥 제주 한의약․뷰티 홍보

기사승인 2019.05.19  22:29:30

공유
default_news_ad2
ad61

- - 도(道)·제주관광공사·도내의료기관 공동 KCON 한의약 홍보회 참가

제주관광공사는 제주특별자치도와 보건복지부, 한국보건산업진흥원과 함께 17일부터 19일까지 일본 수도권(치바현)에서 열린 케이콘(KCON)에 참가하여, 제주 한의약을 홍보했다. (사진 _ 재주관광공사)

[시사매거진/광주전남=송상교 기자] 제주관광공사(사장 박홍배)는 “제주특별자치도와 보건복지부, 한국보건산업진흥원과 함께 17일부터 19일까지 일본 수도권(치바현)에서 열린 케이콘(KCON)에 참가하여, 제주 한의약을 홍보했다.”고 19일 밝혔다.

케이콘(KCON)은 한류 관련 의료, 관광, 음식 등을 홍보하는 컨벤션 행사와 한류 스타 콘서트까지 모든 한류 문화체험을 제공하는 세계 최대 한류 페스티벌로 일본과 미국에서 정기적으로 개최된다. 

일본 환자 유치를 위한 제주 한의약 마케팅이 본격화되고 있다. 이번 행사에는 솔담현경철한의원과 조선한의원이 한의약 홍보체험관을 운영하여, 제주 웰니스에 기반한 면역력증강 치료, 정안침 등 젊은 층을 타깃으로 한 의료상품을 홍보했다. 

 또한 일본 현지 보건의료 관련 바이어 및 여행사 등 100여 기관과 일본 환자 유치를 위한 비즈니스 상담회를 진행하여, 협력 채널을 구축했다.

일본은 한의약 분야 유치 1위 국가로, 방한 한의약 환자의 32.7%(2017년 기준)가 일본 환자이다. 또한 전체 일본인 환자 중 여성의 비중이 절대적으로 높고(88.3%), 20~40대 환자가 78.8%를 차지한다. (출처: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제주관광공사는 제주특별자치도와 보건복지부, 한국보건산업진흥원과 함께 17일부터 19일까지 일본 수도권(치바현)에서 열린 케이콘(KCON)에 참가하여, 제주 한의약을 홍보했다. [사진 _ 재주관광공사]

특히 제주는 청정 자연환경과 힐링 프로그램을 갖추고 있어, 웰니스와 결합한 뷰티, 체질개선 등의 한방분야로 경쟁력을 가질 것으로 기대된다.

제주관광공사는 오는 하반기에 제주한의약설명회를 일본에게 개최하고, 한방우수상품 체험행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일본에서는 한방치료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고 있고, 뷰티한의약이 트렌드로 자리잡고 있다. 특히 1:1 맞춤 진료서비스를 제공하는 제주 한의약에 대한 호응과 신뢰가 높다”며, “한의약‧웰니스가 제주도의 새로운 전략상품으로 자리매김하도록 도내 기관들과 적극적인 공동마케팅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송상교 기자 sklove77@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60
ad59
ad58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7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5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